프린세스크루즈, 호주 크루즈여행 설명회 연다
2018-04-11 04:37:05 , 수정 : 2018-04-11 10:24:17 | 권기정 기자

[티티엘뉴스] 프린세스 크루즈 한국지사에서 4월19일 뱅커스 클럽에서 여행사 대상 첫번째 '호주 크루즈 설명회'를 개최한다.

 

프린세스 크루즈가 동남아, 일본, 알래스카와 북유럽 노선 설명회와 워크샵을 개최한 적은 있지만 호주 크루즈 설명회는 이번이 처음이다. 지 챈 지사장은 “지난해 호주를 방문한 한국인이 처음으로 30만명이 넘은 가운데, 한국의 크루즈 판매 여행사들이 새로운 호주 상품으로 크루즈 여행에 관심을 보이고 저희에게 꾸준히 문의하고 있다. 이번 설명회가 여행사들에게 정보 제공과 상품 기획에 도움을 드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시드니에 입항하는 프린세스 크루즈 (사진 프린세스 크루즈)

 

호주는 한국인 여행자들이 가장 가보고 싶어하는 여행지 순위에서 항상 상위에 있는 국가이며, 저희 프린세스 크루즈에게 있어서도 전략적으로 중요한 지역으로, 특히, 가을과 겨울 시즌에는 호주는 물론 뉴질랜드의 다양한 기항지를 방문하는 크루즈 여행을 운영하기 위해 4척의 크루즈 선박을 배치하고 있다. 호주는 한국의 78배에 달하는 거대한 면적이라 육로 여행에 시간이 많이 걸리며, 국내선으로 이동하는 경우에는 가격 부담이 있지만 크루즈의 일정은 거대한 대륙 호주를 가장 편리하고 경제적으로 여행할 수 있는 방법이다.

  
이번 호주 크루즈 설명회에서는 시드니와 멜버른에서 출발하는 7박 일정의 상품들을 주로 소개하며, 호주정부관광청 담당자가 참석해 퀸즈랜드, 타즈매니아, 남호주 등 프린세스 크루즈의 호주내 주요 기항지를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뉴질랜드 크루즈 일정도 함께 소개되며, 이 지역에서 운영되는 4척의 크루즈 선박 주요 시설과 선내 프로그램 및 서비스에 대한 정보도 제공된다.

 


▲ 호주 기항지중 하나인 멜버른 (사진 프린세스 크루즈) 

 


▲ 뉴질랜드 위트선데이 (사진 프린세스 크루즈) 

 

▲ 뉴질랜드 피요드르 지역을 항해하는 프린세스 크루즈 (사진 프린세스 크루즈) 

 

권기정 기자 john@ttlnews.com

관련기사
이전 기사  대구-다낭 비엣젯항공 운항 발표
다음 기사  나고야·토야마 한국관광객 잡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