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여행 트렌드 알아보기
2018-01-03 14:48:48

2018년 무술년, 황금 개띠의 해가 밝았습니다. 새해에도 이미 대세로 자리 잡은 여행 트렌드는 한동안 계속 번성할 것으로 여겨지는데요. 다만 4차 산업혁명 시대 속에서 빠르게 변하고 있는 대중의 라이프스타일, 소비 행태 및 첨단 기술로 올 한 해 여행 트렌드는 매우 복합적이고 다각화되어 발전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트립닷컴 욜로 열풍으로 달라진 여행 트렌드가 금년에는 또 어떻게 발전할지 다양한 현상을 통해 예측해 보았습니다.

 

솔로 VS 가족

혼자만의 시간이 좋아! '혼행 트렌드'
2018년도에도 홀로 여행하는 ‘혼행’ 트렌드는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여러 기업들이 1인 가구 세대를 위한 더 새롭고 독특한 제품을 계속 선보이고 있는 것은 물론 여행 업계에서도 혼행족을 대상으로 호텔에서도 혼자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1인 고객 상품을 앞다퉈 내놓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 혼행의 장점 중 하나가 다른 사람과 일정 조율 없이 훌쩍 떠날 수 있다는 점이기 때문에 계절에 상관없이 떠나는 '즉행족도 꾸준히 증가하며 여행 성수기와 비수기의 경계가 점점 더 모호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달라진 '가족여행'의 의미
혼자 여행을 떠나는 여행객과 함께 가족여행객 수도 동시에 증가할 것으로 여겨집니다. 그러나 가족여행의 의미는 조금 달라질 전망인데요. 1인 가구 시대에 들어서면서 어린 자녀가 부모를 따라 여행을 하는 가족여행 외에 독립한 자녀와 부모 간의 여행 또한 늘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입니다. 또 부모와 자녀 외에 여러 세대가 함께 여행하는 ‘멀티세대 여행(multigenerational travel)’이 늘고 있는데요. 이와 같은 가족여행은 몇몇 나라의 여행 시장에서 주목 받는 키워드로, 인터넷 상에 이미 다양한 관련 조사, 분석 자료가 올라와 있습니다. 한 예로 미국은퇴자협회(AARP)에 따르면 2016년 미국에서 발생한 여행 중 3분의 1에 조부모가 함께 한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국내 상황 역시 이와 별반 다르지 않아 여러 세대가 함께 여행하는 가족여행이 점점 더 늘 것으로 기대됩니다.

 

 

가성비 vs 가심비

근 몇 년간 ‘가성비’ 역시 가치 소비가 소비 문화의 주류로 떠오르며여행 패턴에 영향을 미쳤는데요한국관광공사에서 발표한 ‘2017 해외여행 실태 및 2018 해외여행 트렌드 전망’ 보고서에 의하면 기내식을 포함 서비스를 포기하고 저가 항공편을 선택하는 이들이 늘면서 2017년 한해 해외여행을 다녀 온 국민의 해외여행 평균 횟수가 2.6회로 전년보다 0.5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30세대 사이에서는 같은 서비스라면 조금이라도 더 저렴한 가격으로 예약하기 위해 스마트폰에 여행 예약 앱을 다운받아 수시로 가격을 검색비교하게 되었습니다.

서울대 소비 트렌드 분석센터에서 출간한 ‘트렌트 코리아 2018’에 따르면 이미 소비자는 가성비와 가심비이 두 가지를 오가는 ‘양다리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고 합니다. 가성비가 가격 대비 알찬 성능 및 서비스를 뜻한 다면 가심비는 가격 대비 심리적 안정과 만족감을 중시하는 새로운 소비 트렌드로 떠오르면서 여행 시장에도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대표적인 예로 가까운 곳에 있는 호텔에서 시간을 보내는  ‘스테이케이션’ 또는 ‘호캉스’를 들 수 있는데요. 더 나아가 다른 이들의 시선에 아랑곳하지 않고 오직 나를 즐겁게 하는 목적으로 여행을 떠나는 가심비 높은 여행이 자리를 잡아가고 있습니다.

 

 

컨택트 vs 언택트

최근 여행 트렌드로 급 부상한 혼행은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며 현지 문화를 내 방식대로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지만 반면 경제적 부담안전 문제, 또 외로움을 감당해야 하는 단점이 있는데요이런 단점을 극복하고자 하는 혼행족을 겨냥한 소셜 플랫폼이 등장하고 있습니다. 소셜 네트워킹을 기반으로 혼자 여행을 하는 이들이 함께 여행할 새로운 여행 동행자를 컨택트’ 할 수 있는 플랫폼인데요. 여행을 같이할 동반자를 만나는 것 외에도 여행지에서 현지인과 소통하며 현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서비스를 속속 선보이는 등여행 중 자유여행객들의 새로운 만남을 통해 나만의 경험을 만들고자 하는 의지 또한 점점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반면 ‘언택트’ 기술 도입으로 여행 중 필수불가결하게 발생하는 사람과의 대면이 점점 줄어들고 있습니다. 언택트 기술이란 인간적인 접촉을 생략한 상태에서 영위할 수 있는 빅데이터·인공지능·사물인터넷 등을 의미하는데요실제로 일부 공항이나 대형 호텔 그룹은 얼굴 인식 시스템을 도입해 항공 탑승수속이나 호텔 체크인을 혼자 간편하게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하였습니다트립닷컴에서도 AI·빅데이터·최첨단 하드웨어를 활용해 고객이 원하는 정보나 서비스를 알아서 미리 제공하고 있는데요여기에 온라인 상에서 VR 기술을 통해 호텔 룸을 선택하거나 “스마트홈” 또는 “스마트키” 기능으로 알려진 얼굴 인식 기능을 활용해 예약한 호텔 체크인을 할 수 있도록 시험 운영 중입니다.

 

김민하 에디터 ofminha@ttlnews.com

 

이전 기사  체코 보헤미아는 기차여행이 제격
다음 기사  해외 데이터 사용 목적 1위 ‘정보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