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권 구매할 땐 여행 한 달 전, 일요일을 기억하자!
2018-01-06 13:21:51

여행을 떠나기 전 가장 먼저 찾아보는 항공권. 항공권을 좀 더 저렴하게 구매하기 위해 이것저것 검색해보곤 하죠.
익스피디아에서는 “항공권은 여행 한 달 전일요일이 가장 싸다"라고 말했는데요. 세계적인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와 항공권 발권 거래 전문 업체 ARC(Airlines Reporting Corporation)가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2018년 항공여행 전망 보고서를 토대로 항공권 구매에 대한 궁금증을 살펴보겠습니다. 
(* 2016 9 1 ~ 2017 8 31일 데이터 활용)

 

항공권 구매 최적의 시기는 ‘여행 한 달 전, 여유 있게’

항공권은 출발 시점을 기준으로 최소 한 달 전 구매하는 것이 가장 저렴했습니다.
특히 아시아에서 유럽으로 향하는 노선은 출발 30일 이내부터는 항공권 가격이 높이 뛰는 경향을 보여출발이 임박했을 때 저렴하게 나오는 ‘땡처리 항공권’을 공략하는 것은 성공할 확률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국내선국제선 항공권 모두 일요일에 구매하는 것이 가장 저렴했고반대로 금요일이 가장 가격이 비쌌습니(이코노미 좌석 기준) 한국에서 출발하는 국제선 항공권이 가장 비싼 시기는 7이었으며11월에 가장 저렴했습니다국내선은 5월에 가장 높은 가격을 보였습니다.

 

국내여행은 화요일, 해외여행은 금요일

출발 일정 기준으로는 국내선의 경우 화요일에 출발하는 항공권이 가장 저렴하고 금요일 출발 편이 가장 비쌌습니다국제선은 금요일에 출발하는 항공권이 저렴했고일요일이 가장 비싼 가격을 보였습니다. 비즈니스와 퍼스트 클래스 좌석은 주말에 출발하는 항공편이 가장 경제적이었는데요예약 시점에 따라 최대 120%까지 가격 차이가 났습니다출장객들이 프리미엄 좌석 탑승객의 큰 비중을 차지하며 이들이 주로 주 중에 항공권을 구매하고 출장을 떠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서울, 방콕과 홍콩 다음으로 국제공항 가장 붐비는 도시

서울은 방콕과 홍콩에 이어 아시아에서 세 번째로 국제공항이 가장 붐비는 도시로 집계되었습니다. 4위는 타이베이, 5위는 싱가포르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을 향하는 항공편은 홍콩타이베이도쿄상해에서 출발해 오는 경우가 가장 많았는데요반대로 방콕홍콩타이베이파리뉴욕로스엔젤레스는 서울에서 출발한 항공편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선 별 가격 패턴은?

서울과 대만을 오가는 항공권은 명절 등 극성수기 시즌을 제외하면 일찍 구매할수록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홍콩으로 향하는 노선은 출발 약 30일 전에 구매하는 것이 저렴했습니다출발이 40일 이상 남은 이른 시점에 예매를 할 경우에는 오히려 가격이 더 높아질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이는 북아시아 지역 노선의 특징적인 가격 패턴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국내선의 경우제주로 향하는 항공편은 특정한 가격 패턴이 없이 변동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부산행 항공편은 출발일이 가까워질수록 가격이 낮아졌습니다.

 

익스피디아 커머셜 전략 및 서비스 파트 수석 부사장 그렉 슐츠(Greg Schulze)는 “여행객들은 항공권 구매를 결정하기 위해 최대 50 번의 검색 과정을 거친다익스피디아는 전 세계 수많은 항공편과 숙박 상품을 좋은 가격에 온라인 또는 모바일에서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예약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를 통해 여행객들이 보다 간편하게 상품 옵션을 비교하고만족스러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익스피디아의 목표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익스피디아는 대기 예약 없이 항공권과 호텔 객실 확정이 즉시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요. 상품을 예약하면 항공편의 좌석 또는 호텔 객실이 즉시 확정되며실시간 결제도 가능해 빠른 여행 준비 돕고 있습니다.

 

김민하 에디터 ofminha@ttlnews.com

이전 기사  체코 보헤미아는 기차여행이 제격
다음 기사  뉴질랜드 남섬에서 만나는 경이로운 자연 속으로